用戶名: 密碼:   安全登錄
未分類
所在欄目: 未分類

(오클랜드=연합뉴스) 고한성 통신원 =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코트라. 사장 권평오)가 29일 주뉴질랜드한국대사관(대사 여승배)과 공동으로 뉴질랜드에서 한인들을 위한 취업박람회를 개최했다. 이날 오클랜드 시내 스카이시티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취업박람회는 오스템임플란트, 현대로템, KNCC, 한양 등 뉴질랜드 진출 한국 업체와 현지 한인 업체 등 한인 기업 11개사, 힐튼과 GMP 등 글로벌 기업 8개사가 참여한 가운데 취업 설명회와 채용 면접 등 뉴질랜드 거주 한인들에게 실질적인 취업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청주출장샵 -[카톡:ym85] 지능형 “Eye in the Sky”는 수많은 인파 속에서 평택출장아가씨 범죄자를 찾을 수 있다. 에어컨디셔너, 텔레비전, 청소기 로봇 등은 더욱 똑똑한 “뇌”를 갖게 되며, 삶에 편리성과 재미를 더한다. 3D 프린팅은 “맞춤화”를 지원하고, 그림이 업로드되는 한 “프린팅”을 보장한다. “지능”은 이미 인간 속초출장샵 삶 속에 스며들었다. 기존의 생산 라인은 지능형 공장 건설을 위해 활력을 갱신할 수 있다. 지능형 제조 기술의 개발이 부상하며, 기존 난징의 제조업체는 변혁과 업그레이딩을 통해 기회를 잡고, 난징의 고품질 발전에 “지능형” 파워를 제공했다.

그러자 김 상임위원장은 “리해찬 선생이 더불어민주당 대표직에 올라섰다는 희소식이 전파하자 다시금 통일의 여명이 밝아오기 시작하리라는 신심을 가지게 됐다”고 화답했다. 여야 3당 대표는 방북 첫날인 전날 오후 북한 고위급 인사들과 김제콜걸 면담하는 일정이 잡혀있었으나 정작 해당 장소에 나오지 않아 면담은 불발됐다. 일각에서는 아산출장업소 이를 두고 단순한 일정 착오가 아니라 “‘급’이 낮은 인사들과의 면담에 불만을 제천콜걸 표출한 것이 아니냐”는 해석도 나왔다. 당초 전날 면담에는 북측에서 안동춘 부의장을 비롯해 리금철 조선사회민주당 중앙위 부위원장, 림룡철 조국통일위원회 민주주의전선 중앙위 서기국 부국장이 나올 예정이었다. 김 상임위원장은 포함되지 않았었다. 이와 관련해 이 대표는 면담에 앞서 기자들과 만나 “정상회담 배석자 숫자가 갑자기 예상보다 많이 줄어드는 바람에 장관들이 이쪽에 합류를 했다”면서 “그래서 당 대표 3명과 장관들을 분리하는 과정에서 커뮤니케이션이 잘 안 돼 우리 쪽이 불발된 것”이라고 해명했다. 이 대표는 면담 일정이 다시 잡힌 배경에 대해서는 “어제 연회장에서 ‘(사정이) 이렇게 됐는데 청주출장샵 오늘 면담을 해야 한다’고 하니까 김정은 위원장이 ‘당연히 하셔야 한다’며 즉석에서 지시했다”고 설명했다.

返回頂部